• 일하는 사람들의 희망, 근로복지공단이 꽃피워갑니다
  • 세계최고 수준의 사회보장서비스기관을 지향하는 근로복지공단

뉴스룸

보도자료

  • 뉴스룸
  • 보도자료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첨부, 내용 등 을 확인할 수 있는 보도자료 게시글의 상세 화면 테이블 입니다.
제목 [보도]근로복지공단, 2019년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공공병원 부문 5년 연속 1위 선정(190311)
작성자 홍보부 등록일 2019-03-11 조회수 1728
 근로복지공단(이사장 심경우)은 3월 11일 서울합동청사 회의실에서 '2019년도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공공병원 부문 1위 기관으로 선정되어 인증패 수여식을 가졌다.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조사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에서 2004년 부터 기업 전체의 가치 영역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발표하고 있는 가장 권위있는 기업조사로 올해 16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근로복지공단은 의료질 서비스 우수, 고객만족노력, 사회공헌, 경영진의 경영능력, 복리후생 근무환경 등
세부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공공병원 부문 5년 연속 1위 수상을 하여
명실상부 최고의 공공병원 운영 기관임을 인정받았다.

 근로복지공단은 산재노동자의 재활과 사회,직업복귀 촉진 등을 위하여 설립된 공공기관으로 전국에 10개
직영병원(인천, 안산, 창원, 대구, 순천, 대전, 태백, 동해, 정선, 경기)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 1월에는 산재관리의사(DW) 제도를 도입하여 산재환자의 초기 치료단계부터, 전문재활치료, 직업복귀
단계까지 체계적인 의료전달 서비스 제공 기반을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 직영병원 5개소 및 민간 종합병원
7개소의 전문의 39명을 산재관리의사로 임명하였고 확대운영 할 계획이다.

 또한, 2017년 3월 재해공무원 재활서비스 확대 및 직무복귀 지원을 위해 공무원연금공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지난해에는 직영병원을 통해 경찰, 소방관 등 재해공무원 22명에게 본인부담 없이 전문재활치료를
제공하여 현업 복귀를 지원하였다.

심경우 이사장은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5년 연속 1위 선정을 계기로 산재노동자 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도
믿고 이용할 수 있는 공공병원의 모범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이전글 [보도] 소상공인의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해 근로복지공단과 서울시가 발벗고 나서(190313)
다음글 다음글 [보도] 2018년도 산재보험 의료기관 평가결과 발표(190311)
만족도 평가
  • 평가하기
  •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주시면,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시일 내에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